블로그 이미지
mplanners
For better value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12.03.02 13:38 NEWS/Clip

글로벌 그린IT 전문회사 줄렉스(Joulex)가 안랩(대표 김홍선)과 손잡는다.

탐 누난 줄렉스 사장은 22일 안랩 판교사옥을 방문해 김홍선 안랩 사장과 글로벌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두 회사는 보안 및 에너지 절감 분야 융합제품 개발과 함께 해외 판로개척에 공조한다.

 

탐 누난은 1994 PC보안 전문업체 ISS를 창업해 2006 IBM23000억원을 받고 매각한 보안업계 입지적 인물이다. 지난해 에너지 절감 전문 IT회사 줄렉스를 창업해 9개국에 지사를 운영하며 도이치텔레콤, BMW 150여개 글로벌 기업을 고객사로 확보했다.

 

누난 사장은 “에너지 절감은 보안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며 “분산서비스거부(DDoS) 공격 사례에서도 겉으로는 DDoS 공격여부를 쉽게 알 수 없지만 공격 시 전력량이 급격히 증가하는 상관관계를 고려하면 두 분야 융합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또 “세계적으로 보안제품을 직접 생산하는 나라는 대여섯 개 국가뿐인데 한국은 그중 하나인 데다 기술력도 높아 관심을 가지고 있다”며 “한국에서 가장 성공한 보안회사인 안랩과 다각적인 협력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홍선 안랩 사장은 “누난 사장과 10여년 간 개인적 친분을 맺어왔다”며 “보안과 에너지 융합제품 개발 외에도 에너지 절감 사업은 관제센터를 운영하는 모든 기업에 필요한 분야라 양사가 협력할 여지는 충분하다”고 설명했다.

 

두 회사는 상대국 진출 등에서도 협력할 방침이다. 미국에 본사를 둔 줄렉스는 안랩의 미국 진출을 돕고, 안랩은 줄렉스의 한국지사 설립 및 시장 공동개척에 협력할 예정이다.

기사출처 : etnews

기사원문보기 -->  http://www.etnews.com/news/computing/informatization/2561302_1475.html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mplanners